한진그룹 후임자 조원태 확실시…공정위에 총수변경서 제출(종합)
한진그룹 후임자 조원태 확실시…공정위에 총수변경서 제출(종합)
  • 박대호
  • 승인 2019.05.14 12: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중구 한진빌딩의 모습. 2019.5.9/뉴스1 © News1 이승배 기자


(세종=뉴스1) 한재준 기자 = 고(故) 조양호 회장 별세 이후 후임자를 정하지 못하던 한진그룹이 조원태 한진칼 회장으로 총수를 변경해 공정거래위원회에 신청서를 제출했다.

공정거래위원회는 13일 한진그룹이 조 회장을 동일인(총수)으로 명시한 동일인 변경 신청서를 제출했다고 밝혔다.

공시대상기업집단 지정 결과가 발표되기 직전 한진의 '총수공백' 사태가 일단락되면서 조 회장이 한진그룹의 차기 총수로 자리매김할 것이 사실상 확정됐다.

애초 공정위가 한진 측에 자료 제출을 요구할 때 지정한 동일인이 조 회장이었기 때문이다.

앞서 공정위는 이달 1일 공시대상기업집단 지정 결과를 발표할 계획이었지만 한진그룹의 자료 제출이 늦어지면서 일정을 2차례 연기, 오는 15일 발표하기로 했다.

한진그룹은 지난 3일까지만 해도 차기 총수에 대한 내부 의견이 모이지 않았다는 입장을 공정위에 전한 바 있다.

공정위 관계자는 "이날 한진 측이 자료를 제출함에 따라 차기 총수는 사실상 조 회장이라고 보는 것이 맞을 것"이라며 "(특별한 변수가 발생하지 않는 이상) 15일 공시대상기업집단 지정 결과를 발표하면서 조 회장을 한진그룹 동일인으로 지정할 것 같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