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일 안보실장, 북한 비핵화 3국간 협력 의지 재확인(상보)
한미일 안보실장, 북한 비핵화 3국간 협력 의지 재확인(상보)
  • 뉴스피디아(NewsPedia)
  • 승인 2021.04.03 11: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이크 설리번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가운데)과 서훈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오른쪽), 기타무라 시게루 국가안전보장국장© News1 최수아 디자이너


(서울=뉴스1) 권영미 기자 = 한미일 국가안보실장들이 2일(현지시간) 미국에서 조 바이든 행정부 출범 이후 처음으로 회담을 갖고 북한 비핵화 문제를 3국간 협력으로 해결하겠다는 약속을 재확인했다.

이날 한미일 3국의 안보 담당자들은 공동 성명을 통해 "공동의 안보목표를 보호하고 진전시키기 위해 협력하겠다는 확고한 의지를 재확인했다"고 밝혔다.

이번 회담은 메릴랜드주 애너폴리스의 미 해군사관학교에서 열렸다. 제이크 설리번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과 서훈 청와대 국가안보실장, 기타무라 시게루 국가안전보장국장이 참석했다.

성명에 따르면 안보 보좌관들은 북한의 핵과 탄도 미사일 프로그램에 대한 우려를 공유하고 비핵화를 위한 3국 간 협력으로 이러한 문제들을 해결하겠다고 다시 약속했다.

또 국제사회가 북한에 대한 유엔 안보리 결의를 전면 이행하고, 핵확산 방지, 한반도에서의 억제력 강화와 평화·안정 유지를 위해 협력해야 한다는 데 의견을 같이했다.

이번 회담에는 이산가족 상봉의 중요성과 납북 문제의 신속한 해결도 논의됐다. 미국은 한국과 일본 양국에 대한 변함없는 동맹 약속을 재확인했고, 일본과 한국은 한일 양국 관계와 3국 협력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아울러 성명은 국가 안보 담당자들이 코로나19를 포함한 다른 주요 문제들을 해결하기 위해 협력하고, 미래의 전염병을 예방하고, 기후 변화와 싸우고, 미얀마의 민주주의로의 즉각적인 복귀를 촉진하는 것의 가치도 논의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